정부지원대환대출 │ 신청방법 및 한도, 금리

목돈, 자금이 필요하여 대출을 받기 위해서는 크게 두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본인이 소유하고 있는 자산으로 담보를 제공하여 빌리거나, 신용점수와 상환능력을 평가 받고 신용을 바탕으로 빌리는 방법이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소득증빙이 어렵다면 담보 조건으로 받을 수 없으며, 신용점수가 좋거나 상환능력이 된다고 하여도 일정 부분 이상의 부채를 보유하고 있으면 dsr 규제로 추가 자금 및 대환이 어렵기도 합니다.

이러한 금융시장의 움직임은 자금을 더욱 빌리기 힘들게 만들었으며, 채무 개선의 어려움을 낳고 있습니다.

오늘은 이러한 채무를 개선하기 위한 방법으로 정부지원대환대출 신청방법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신청자격


기존의 고금리 대출이 만기가 도래되었을 때, 상환능력은 있으나 다시 이용이 힘든 분들을 대상으로 기존 고금리 대환을 지원하기 위한 상품입니다.

최고금리 인하일인 2021년 7월 7일 이전에 연 20%를 초과하는 고금리 대출을 1년 이상 이용중이거나, 만기가 6개월 이내로 남아있으며, 정상적으로 상환중인 저소득 및 저신용자를 대상으로 합니다.

연소득이 3,500만 원 이하이면 신청이 가능하며, 연소득이 4,500만 원 이상이라면 개인신용평점이 하위 20% 이하인 경우 가능합니다.

개인회생 또는 신용회복 위원회의 채무조정을 6개월 이상 성실 상환한 사람은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에서 증빙서류 확인 후 보증서 발급 및 신청이 가능합니다.


 안전망 대출II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특례보증)에서 대출을 실행하며 전북, 광주, 수협, 제주, SC제일은행에서는 은행에서 원스톱으로 보증 및 대출 이용이 가능합니다.

콜센터에 전화로 상담이 가능하며,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 신청 가능 여부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

금리는 소득과 부채, CSS 평가 등에 따라 차등 적용됩니다.

대환하는 대상의 채무 확인을 위해 금융거래확인서 및 증빙 서류들을 필요로 합니다.

최대 2천만 원 한도로 운영합니다. 단, 과다 채무를 방지하기 위해 고금리 대안상품인 햇살론17, 햇살론15와 통합한도 2천만 원으로 운영합니다.

■ 대상

  • 근로자, 사업자, 연금소득자 등
  • 최근 1년 이내에 폐업 후 재창업한 이력이 있는 소상공인
  • 연 3,500만 원 이하(개인신용평점 하위 20%에 해당하는 자는 연 4,500만 원 이하)

■ 용도

  • 저금리전환

■ 한도

  • 최대 2,000만 원

■ 금리

  • 17.0% ~ 19.0% (고정금리)

■ 기간

  • 3년, 5년(거치기간 없음)

■ 상환방법

  • 원리금균등분할상환

■ 문의처

  • 서민금융콜센터 (국번없이)1397, 각 협약은행 콜센터

■ 중도상환수수료

  • 없음


 새희망홀씨II


연소득 3,500만 원 이하인 분들은 신용등급에 관계 없이 이용이 가능하며, 신용등급이 6~10등급에 해당된다면 연소득 4,500만 원 이하인 경우에 이용이 가능합니다.

중금리 대출이라 상대적으로 금리는 높다는 단점은 있지만, 대환 뿐만 아니라 일반적인 생계자금으로도 활용이 가능한 정부지원 상품입니다.

■ 대상

  • 근로자
  • 연 3,500만 원 이하 (개인신용평점 하위 20% 이하는 연 4,500만 원 이하)

■ 용도

  • 생계

■ 한도

  • 최대 3,500만 원

■ 금리

  • 은행별 상이 ~ 10.5% (변동금리)

■ 기간

  • 1 ~ 7년

■ 상환방법

  • 원(리)금균등분할상환

■ 문의처

  • 서민금융콜센터 (국번없이)1397, 각 협약은행 콜센터

■ 중도상환수수료

  • 없음


 정리


지금까지 정부지원대환대출 신청방법에 대해서 살펴보았습니다.

주의할 점은 저금리 대환을 조건으로 사기 행위가 상당히 많이 있습니다. 수수료를 요구하는 방식과 같은 불법 행위를 항상 조심하셔야 합니다.

아울러 더 낮은 금리와 더 좋은 상환 조건으로 자금을 마련함으로써, 힘들게 살아가시는 분들의 삶과 그 가족들이 조금이라도 나은 삶을 누릴 수 있으시길 바라겠습니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eave a Comment